제주시내 한 단독주택에서 페인트 작업을 하던 60대 남성이 2미터 아래로 추락해 크게 다치는 사고가 발생했다. 

제주도소방안전본부에 따르면 29일 오전 10시 40분쯤 제주시 연동 소재 단독주택에서 A씨(60대)가 페인트 작업을 하다 2미터 아래로 추락했다.

이 사고로 A씨는 중상을 입고 한라병원으로 이송됐으며, 경찰은 현재 정확한 사고 경위를 파악하고 있다. 

<저작권자 © 뉴스제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